스포츠분석

12월 17일 KBL,WKBL 국내농구분석

페이지 정보

본문

12월 17일 KBL 고양 캐롯 vs 서울 SK  국내농구분석

f5a48081f5dfbfde23506fc9fab0f9a6_1671245010_8446.png
 

◈고양 캐롯 


이전경기(12/13) 원정에서 원주DB 상대로 82-91 패배를 기록했으며 이전경기(12/10) 원정에서 울산 모비스 상대로 77-71 승리를 기록했습니다. 최근 4경기 1승3패 흐름 속에 시즌 11승9패 성적. 원주DB 상대로는 전성현(34득점, 3점슛 8개)과 디드릭 로슨(21득점, 12리바운드)이 분전했지만 나머지 선수들의 지원이 부족했던 경기. 이정현(14득점)은 야투 효율성(3/11)이 떨어졌으며 한호빈과 김세창은 각각 20분37초, 14분11초 출전 시간 동안 무득점으로 침묵했던 상황. 또한, 리바운드 싸움에서 -10개 마진으로 밀리는 과정에서 박스아웃등 기본적인 것을 소홀히 했고 투지 싸움에서 밀렸던 패배의 내용.




◈서울SK


이전경기(12/15) 원정에서 수원 KT 상대로 79-71 승리를 기록했으며 백투백 원정이였던 이전경기(12/11) 원정에서 원주DB 상대로 97-68 승리를 기록했습니다. 2연승+ 최근 6경기 5승1패 흐름 속에 시즌 11승10패 성적. 수원KT 상대로는 3쿼터가 끝났을때 1점차 리드를 허용하고 있었지만 4쿼터(23-14)에 강한 뒷심을 보여준 경기. 자밀 워니(31득점, 13리바운드)가 상대 골밑을 폭격하는 김선형(16득점)이 빠른 스피드를 활용한 속공과 팀 분위기를 끌어올리는 3점슛(2개)을 기록한 상황. 또한, 최즌용(12득점), 허일영(10득점)이 포워드 싸움에서 힘이 되었고 최부경(6득점, 9리바운드)의 출전 시간을 늘리는 빅 라인업도 경쟁력이 있었던 승리의 내용.




◈코멘트


이전 시즌 MVP 최준용을 비롯해서 군 입대 선수 최성원과 부상 선수들이 돌아온 이후 6승2패 성적으로 순항하고 있는 서울SK가 됩니다. 서울SK가 화력대결에서 밀리지 않을 것입니다. 서울SK 승리 가능성을 추천 합니다. 2차전 맞대결에서는 서울SK가 (11/29) 원정에서 93-68 승리를 기록했습니다. 팽팽했던 전반전(45-41)의 흐름을 3쿼터(32-8) 런을 만들면서 승부를 결정한 경기. 자밀 워니(19득점, 4리바운드가 골밑을 장악하는 가운데 2019-20시즌 팀의 주축으로 활약하며 수비 5걸과 식스맨상을 동시에 수상한 최성원(14득점, 8어시스트, 7리바운드)와 최준용(8득점)이 공수에서 높은 존재감을 선보였던 상황. 반면, 고양 캐롯 점퍼스는 디득릭 로슨(20득점, 14리바운드), 전성현(14득점), 이정현(13득점)이 분전했지만 포워드 싸움에서 밀린 경기. 1차전 맞대결에서는 고양 캐롯 점퍼스가 (11/10) 홈에서 102-92 승리를 기록했습니다. 13개 3점슛을 46.4%의 높은 적중률 속에 림에 꽂아 넣는 가운데 런을 만들어 낼때 상대 볼 핸들러를 강하게 압박하는 만족할수 있는 수비력을 보여준 경기. 일선에서의 강한 수비와 선수 전원이 모두 리바운드에 참여하는 집중력으로 팀 동료들의 수비 부담을 줄여주면서 디드릭 로슨(28득점, 12리바운드), 데이비드 사이먼(16득점, 5리바운드)과 3점슛 5개를 기록한 전성현(20득점)의 공격력이 극대화 될수 있었던 상황. 반면, 서울SK는 자밀 워니(28득점, 10리바운드), 김선형(23득점, 5어시스트)이 분전했지만 나머지 선수들의 지원이 부족했고 자동문 수비가 나타난 경기. 허일영(17득점)을 제외하고는 추가적으로 두 자리수 득점을 기록한 선수가 나오지 않았고 이전시즌 MVP 최준용이 부상으로 결장하게 되었던 탓에 포워드 싸움에서 밀렸던 상황. 서울SK는 다음날 안양KGC 인삼공사 백투백 원정 일정을 위해서 힘을 분산해야 합니다. 또한, 이전경기 수원KT와 경기에서 올시즌 처음으로 사용한 빅 라인업의 가동 시간도 늘어날 전망.




◈추천 배팅


[[승패]] : 서울SK 승


[[핸디]] : +3.5 서울SK 승


[[U/O]] : 167.5 언더▼



12월 17일 KBL 수원 KT vs 안양 KGC  국내농구분석

f5a48081f5dfbfde23506fc9fab0f9a6_1671245005_8249.png
 

◈수원 KT


이전경기(12/15) 홈에서 서울SK 상대로 71-79 패배를 기록했으며 이전경기(12/10) 원정에서 창원LG 상대로 81-69 승리를 기록했습니다. 창원LG 5연패에서 벗어나는 승리가 나왔지만 연승 도전은 물거품 되었으며 시즌 7승13패 성적. 서울SK 상대로는 3쿼터가 끝났을때 1점차 리드를 잡고 있었지만 4쿼터(14-23)에 무너진 경기. 하윤기(15득점), 김영환(16득점, 3점슛 4개)이 분전했지만 이제이 아노시케(14득점, 11리바운드), 랜드리 은노코(4득점)가 외국인 선수 싸움에서 밀렸던 상황. 또한, 4쿼터에만 12득점을 몰아친 자밀 워니를 1대1로 막을수 없었는데 수비에 큰 변화를 주지 못한 부분도 아쉬움으로 남은 패배의 내용.




◈안양KGC


이전경기(12/15) 홈에서 전주 KCC 상대로 80-92 패배를 기록했으며 이전경기(12/11) 원정에서 한국가스공사 상대로 95-100 패배를 기록했습니다. 2연패 흐름 속에 시즌 15승6패 성적. 전주 KCC 상대로는 리바운드와 턴오버 싸움에서 모두 우위를 기록했지만 12개 3점슛을 50%의 높은 적증룰 속에 허락하는 수비에서 문제점이 나타난 경기. 전반전(46-34)은 오세근(22득점, 10리바운드)의 분전이 나오면서 리드를 잡았지만 후반전(32-48)에 턴오버에 의한 속공 허용과 무리한 골밑 돌파가 많이 나오면서 역전을 허용한 상황. 또한, 3명의 선수만이 두 자리수 득점을 기록하는 가운데 수비에서 적극성이 떨어졌던 패배의 내용.




◈코멘트


KGC인삼공사는 수원KT의 백코트 전력을 압박할수 있는 수비력을 갖추고 있습니다. 또한, 양홍석의 위력을 반감되게 만들수 있는 양희종, 문성곤의 수비력도 나타날 것입니다. KGC인삼공사 승리 가능성을 추천 합니다. 2차전 맞대결에서는 안양KGC 인삼공사가 (12/1) 원정에서 92-82 승리를 기록했습니다. 변준형(196득점, 36어시스트)과 오마리 스펠맨(23득점, 10리바운드)가 승부처에 해결사가 되었고 강력한 수비와 모션 오펜스를 통한 속공으로 상대 수비를 흔들었던 경기. 렌즈 아반도(9득점)가 빠른 스피드를 이용한 속공과 돌파 득점을 성공시켰고 오세근(10득점)은 토종 빅맨 싸움에서 판정승을 기록한 상황. 반면, 수원 KT는 이제이 아노시케(21득점, 10리바운드), 양홍석(15득점)이 분전했지만 40%의 팀 야투 성공률에 그치는 가운데 상대 보다 턴오버가 5개 더 많았던 경기. 4쿼터(17-24) 뒷심 대결에서 밀리는 과정에서 승부처를 책임질수 있는 해결사가 없었던 상황. 1차전 맞대결에서는 안양KGC 인삼공사는가 (10/30) 홈에서 70-68 승리를 기록했습니다. 39.1%의 저조한 야투 성공률에 그쳤고 리바운드 싸움에서 -14개 마진으로 밀리면서 고전했지만 강력한 수비력으로 승리를 지켜낸 경기. 결승 자유투를 성공시킨 오마리 스펄맨(21득점, 7리바운드)이 해결사가 되었고 양희종(10득점, 6리바운드, 3점슛 2개)은 수비에서뿐 아니라 적극적인 공격을 통해서 외곽슛의 갈증까지 해소시켜준 상황. 반면, 수원 KT는 백투백 원정이였고 하윤기(19득점, 17리바운드, 3스틸, 1블록슛), 양홍석(10득점)을 제외한 나머지 토종 선수들의 지원이 부족했던 경기. 이제이 아노시케(16득점, 16리바운드)의 분전 속에 팀 리바운드 싸움에서 +14개 마진을 기록했지만 29.6%의 참담한 팀 야투 성공률에 그쳤던 상황. KGC인삼공사는 다음날 홈에서 서울, SK를 만나는 연속경기 일정을 위해서 힘을 분산해야 합니다. 또한, 최근 2연패 과정에서 실점이 늘어난 KGC인삼공사가 수비에 많은 준비를 하고 나올 것입니다.




◈추천 배팅


[[승패]] : KGC인삼공사 승


[[핸디]] : +5.5 KGC인삼공사 승


[[U/O]] : 163.5 오버 ▲



12월 17일 KBL 전주 KCC vs 서울 삼성 국내농구분석

f5a48081f5dfbfde23506fc9fab0f9a6_1671245000_833.png
 

◈전주 KCC


이전경기(12/15) 원정에서 안양KGC 인삼공사 상대로 92-80 승리를 기록했으며 이전경기(12/12) 홈에서 울산 모비스 상대로 79-83 패배를 기록했습니다. 최근 5경기 4승1패 흐름 속에 시즌 9승12패 성적. 안양KGC 인삼공사 상대로는 리바운드와 턴오버 싸움에서 모두 밀렸지만 12개 3점슛을 50%의 높은 적증룰 속에 림에 꽂아넣는 가운데 57.6%의 만족할수 있는 팀 야투 성공률을 기록한 경기. 라건아(251득점, 7리바운드)가 정확한 미들 점퍼슛과 돌파 옵션을 선보이는 가운데 허웅(22득점), 이승현(13득점, 8어시스트, 8리바운드)으로 구성 된 삼각 편대가 고른 활약을 펼쳤으며 베스트5 싸움에서 플러스 마진을 기록한 상황. 또한, 정창영(18득점)의 부활도 반가운 소식이 되었던 승리의 내용.




◈서울 삼성


이전경기(12/14) 원정에서 한국가스공사 상대로 81-89 패배를 기록했으며 이전경기(12/11) 원정에서 창원LG 상대로 55-77 패배를 기록했습니다. 5연패 흐름 속에 시즌 8승13패 성적. 한국가스공사 상대로는 마커스 데릭슨(6주)이 부상으로 결장하고 있는 가운데 이매뉴얼 테리(11득점, 18리바운드)가 분전했지만 토종 빅맨 이원석이 결장하면서 골밑 수비에 문제점을 노출했던 경기. 리바운드 싸움에서 -6개 마진으로 밀리는 가운데 팀 기동력이 떨어지고 슛에 대한 자신감이 사라지는 슈터들의 모습이 나타난 상황. 또한, 이호현, 이동엽으 부상 공백이 길어지면서 베스트5의 체력 과부하가 걸리는 악순환이 지속되고 있.




◈코멘트


서울 삼성은 마커스 데릭슨의 공백을 당분간 이매뉴얼 테리와 토종 빅맨들이 메워야 합니다. 전주KCC 승리 가능성을 추천 합니다. 2차전 맞대결에서는 전주 KCC가 (11/21) 원정에서 78-72 승리를 기록했습니다. 라건아(18득점, 18리바운드)가 골밑을 장악하는 가운데 송동훈(8득점)이 백코트 싸움에서 깜짝 활약을 보이는 가운데 수비에서 높은 에너지를 보여줬으며 허웅(18득점), 이승현(18득점)으로 구성 된 삼각 편대가 고른 활약을 보여준 경기. 반면, 서울 삼성은 김시래, 이호현이 결장한 가운데 이동엽 까지 경기중 어깨 부상으로 이탈했던 탓에 믿을수 있는 볼 핸들러가 절대적으로 부족했던 것이 표시가 났던 경기. 리바운드 싸움에서 -4개 마진으로 밀리는 가운데 공격의 출발이 되는 이정현(7득점)이 볼을 쉽게 잡지 못하며 공격 작업이 원활하게 돌아갈수 없었던 상황. 다만, 마커스 데릭슨(18득점), 이원석(10득점, 12리바운드)가 힘을 내면서 한때 16점차까지 리드를 허용하고 있던 점수차를 4쿼터 종료 2분여를 남기고 2점차까지 추격하는 장면을 보여준 것은 위안이 되는 요소. 1차전 맞대결에서는 서울 삼성이 (11/6) 홈에서 71-62 승리를 기록했습니다. 승부처에 강력한 트랜지션을 바탕으로 한 수비 농구가 위력을 발휘했고 5명의 선수가 두 자리수 득점을 기록한 경기. 김시래의 부상 결장 공백을 이호현(10득점)이 최소화 했고 이정현(10득점, 6어시스트)이 돌파 후 킥 아웃 패스로 찬스를 많이 만들어줬고 제공권 싸움과 루즈 볼 다툼 등 보이지 않는 곳에서도 많이 움직여주는 긍정적인 변화고 나타난 모습. 반면, 전주 KCC는 백투백 원정이였고 라건아(12득점, 19리바운드), 론데 홀리스 제퍼슨(15득점, 6리바운드), 정창영(11득점)이 분전했지만 나머지 선수들 중에서 두 자리수 득점을 기록한 선수가 나오지 않았고 29.4%의 저조한 팀 야투 성공률에 그쳤던 경기. 이승현이 4번 싸움에서 우위를 보여줄 것이며 베스트5의 동반 상승세 리듬이 나타난 전주KCC가 화력대결 구도에서 우위에 있습니다. 또한, 서울삼성의 저득점이 예상되는 경기입니다.




◈추천 배팅


[[승패]] : 전주KCC 승


[[핸디]] : -6.5 서울 삼성 승


[[U/O]] : 156.5 오버 ▲



12월 17일 WKBL 하나원큐 vs KB스타즈 국내농구분석

f5a48081f5dfbfde23506fc9fab0f9a6_1671244995_5986.png
 

◈하나원큐


이전경기(12/15) 원정에서 신한은행 상대로 58-73 패배를 기록했으며 이전경기(12/11) 원정에서 BNK썸 상대로 47-69 패배를 기록했습니다. KB스타즈 상대로 8연패에서 벗어나는 시즌 마수걸이 승리를 기록했지만 연승 없이 다시금 4연패에 빠졌으며 시즌 1승11패 성적. 신한은행 상대로는 박소희(11득점), 김애나(10득점)를 제외하고는 나머지 선수들 중에서 두 자리수 득점이 나오지 않은 경기. 리바운드 싸움에서 -18개 마진으로 밀리는 가운데 세컨 실점이 많았던 상황. 또한, 주전 빅맨 양인영(피로골절 악화)과 김미연(새끼발가락 염증)이 결장하고 있는데 에이스 자원이 되는 신지현(2주)의 추가적인 부상 결장 공백이 크게 나타난 패배의 내용.




◈KB스타즈


이전경기(12/12) 홈에서 우리은행 상대로 39-51 패배를 기록했으며 이전경기(12/9) 홈에서 삼성생명 상대로 54-66 패배를 기록했습니다. 5연패 흐름 속에 시즌 2승11패 성적. 우리은행 상대로는 김민정(18득점)이 분전했지만 나머지 선수들 중에서 더 이상 두 자리수 득점이 나오지 않은 경기. 강이슬(3득점)이 상대 수비에 묶이자 공격의 활로를 뚫어줄수 있는 선수가 없었던 상황. 또한, 염윤아가 32분여 출전 시간 동안에 무득점으로 침묵했고 자신감이 많이 떨어진 선수들의 모습이 나타난 패배의 내용.




◈코멘트


신지현의 부상 이탈은 하나원큐에게 치명타가 됩니다. 또한, 신한은행과 경기에서 체력 소모가 많았던 만큼 하루 휴식후 경기 일정에서 팀 기동력이 떨어질 것입니다. KB스타즈 승리 가능성을 추천 합니다. 2차전 맞대결에서는 하나원큐가 (11/30) 원정에서 70-66 승리를 기록했습니다. 신지현(18득점, 5어시스트, 8리바운드)이 팀의 중심을 잡아주는 가운데 김애나(17득점)가 부상에서 돌아오는 호재가 있었던 경기. 김애나의 합류로 볼의 운반 작업과 돌파 옵션이 이전 경기들 보다 수월해질수 있었고 정예림(18득점)은 넘치는 기동력을 바탕으로 내외곽을 넘나들며 알토란 득점을 해냈던 상황. 반면, KB스타즈는 김민정이 코로나 감염으로 경기에 나서지 못하는 가운데 전반전(38-30)에 팀을 이끌었던 강이슬(9득점)이 3쿼터 시작 1분48초 만에 부상을 당하며 코트를 이탈하는 대형악재가 발생한 경기. 핵심 자원 2명의 이탈 공백으로 승부처를 책임질수 있는 선수가 없었고 리바운드와 턴오버 싸움에서 밀리게 되었던 상황. 1차전 맞대결에서는 KB스타즈가 (11/10) 원정에서 연장전 승부 끝에 81-74 승리를 기록했습니다. 강이슬(30득점)이 클러치 타임을 지배했고 허예은(7득점)이 좋지 않았지만 심성영, 최희진, 연윤아로 구성 된 베테랑 3인방이 꼬여있던 경기를 풀어준 경기. 또한, 백 도어 커트와 미들 점퍼슛으로 16득점을 기록한 김민정이 강이슬에게 협력 수비를 들어간 상대 수비를 응징했던 승리의 내용. 반면, 하나원큐는 신지현(21득점, 9어시스트), 양인영(11득점, 9리바운드)이 분전했했고 에이스 신지현의 볼 운반 작업과 경기 운영에 대한 부담을 덜어주는 김애나(16득점, 5어시스트)의 모습도 나왔지만 14.3%(4/28)의 낮은 3점슛 성공률 때문에 4쿼터(12-24) 도망갈수 있는 찬스를 놓친 것이 결국 화근이 되었던 경기. KB스타즈의 완승이 예상되는 경기입니다.




◈추천 배팅


[[승패]] : KB스타즈 승


[[핸디]] : +6.5 하나원큐 승


[[U/O]] : 133.5 언더▼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3,050건 5 페이지
스포츠분석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2986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8 12-21
2985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4 12-21
2984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0 12-21
2983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8 12-20
298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7 12-20
2981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8 12-20
2980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9 12-20
2979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5 12-19
2978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9 12-18
2977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8 12-18
2976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10 12-18
2975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13 12-18
2974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21 12-17
2973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5 12-17
열람중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7 12-17
2971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7 12-17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