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분석

11월 10일 NBA 해외농구분석

페이지 정보

본문

11월 10일 NBA 샬럿 vs 포틀랜드 해외농구분석 

6489491e15a76009f9a6ef811da0d133_1667981774_5709.png
 

◈샬럿


포틀랜드와 만납니다. 샬럿이 서서히 고꾸라지고 있습니다. 3승 8패에 그쳐 있는 상황. 5연패 늪에 빠졌습니다. 여전히 100% 전력과 거리가 멀다. 주전 포인트가드이자 에이스인 테리 로지어가 부상에서 복귀했지만 개막 이후 한 번도 100% 전력을 가동하지 못할 정도로 아픈 선수가 너무 많다. 론조 볼, 고든 헤이워드, 마일스 브릿지스가 나서지 못하고 있습니다. 이전경기 상대인 워싱턴 위저즈를 상대로도 100-108, 8점 차로 패했습니다.




◈포틀랜드


마이애미를 꺾고 연패 위기에서 벗어났습니다. 시즌 성적은 7승 3패. 데미안 릴라드, 앤퍼니 사이먼스가 모조리 돌아온 가운데 마이애미 원정을 잡아내는 기쁨을 맛봤다. 키온 존슨, 셰이든 샤프 등 영건들이 활약하고 있고 저스티스 윈슬로우는 이전 시즌에 이어 다시 한 번 좋은 활약을 펼치고 있습니다. 트레이드로 영입한 제라미 그랜트가 가세한 덕분에 전체적인 수비력, 운동능력도 한층 업그레이드됐다. 유서프 너키치는 허약한 샬럿 인사이드를 마음껏 괴롭힐 수 있습니다.




◈코멘트


샬럿이 불리한 경기입니다. 포틀랜드는 100% 전력을 되찾았습니다. 샬럿이 패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추천 배팅


[[승패]] : 포틀랜드 승


[[핸디]] : -4.5 포틀랜드 승


[[U/O]] : 221.5 언더 ▼



11월 10일 NBA 올랜도 vs 댈러스 해외농구분석 

6489491e15a76009f9a6ef811da0d133_1667981769_5793.png
 

◈올랜도


휴스턴를 상대로도 패했습니다. 단 1승에 그쳐 있던 약체 휴스턴을 맞아 127-134, 7점 차로 패했습니다. 홈 성적은 2승 3패로 나쁘지 않지만 콜 앤써니, 마켈 펄츠가 빠진 빈자리가 너무 크다. 물론, 파울로 반케로를 비롯해 선수 개개인의 힘은 나쁘지 않습니다. 웬델 카터 주니어, 프랜츠 바그너 모두 건재한데 이 셋의 활약은 더할 나위가 없습니다. 문제는 백코트. 플레이메이킹에 능한 선수가 없다 보니 공격이 둔탁하게 진행되기 일쑤다.




◈댈러스


4연승을 달리고 있습니다. 모조리 홈경기이긴 했지만 올랜도, 유타, 토론토, 브루클린까지 만만치 않은 팀들을 모조리 꺾었습니다. 루카 돈치치가 평균 35점이상 넣고 있는 가운데 득점, 리바운드, 어시스트까지 손이 뻗치지 않는 곳이 없을 정도. 그리고 최근 3경기 중 2번이나 3점 차 이내 승리를 따냈습니다. 그만큼 클러치에서 강한 팀이 댈러스다. 팀 하더웨이 주니어, 크리스찬 우드가 이끄는 벤치의 힘도 올랜도를 압도합니다.




◈코멘트


댈러스는 레지 불록, 도리언 피니-스미스의 3점 야투 감각이 바닥을 치고 있고 있지만 돈치치의 존재감만으로 올랜도의 수비를 찢을 수 있습니다. 올랜도의 석패가 유력합니다.




◈추천 배팅


[[승패]] : 댈러스 승


[[핸디]] : +6.5 올랜도 승


[[U/O]] : 217.5 언더 ▼



11월 10일 NBA 보스턴 vs 디트로이트 해외농구분석 

6489491e15a76009f9a6ef811da0d133_1667981763_867.png
 

◈보스턴


다시 기지개를 폈다. 7승 3패. 3연승을 달리고 있습니다. 쉽지 않은 뉴욕, 멤피스 원정을 차례대로 잡아냈습니다. 이전 경기의 경우, 데릭 화이트를 벤치로 내리는 대신, 그랜트 윌리엄스를 주전으로 올렸는데 이 부분이 제대로 통했습니다. 마커스 스마트, 알 호포드 두 베테랑이 이끄는 팀 디펜스 역시 더할 나위 없습니다. 여기에 원투 펀치인 제이슨 테이텀, 제일런 브라운의 활약은 이전 시즌보다 더 훌륭합니다. 팀 3점 성공률은 무려 38.7%에 달합니다.




◈디트로이트


오클라호마시티를 꺾고 1승을 추가했습니다. 시즌 성적은 3승 8패. 인사이드의 무게감이 아쉽습니다. 마빈 베글리 3세의 부상 공백이 아쉽습니다. 아이재아 스튜어트, 제일런 듀렌이 제 몫을 해내고 있고 샤딕 베이, 보얀 보그다노비치의 외곽 공격력만큼은 어디 내놓아도 밀리지 않지만 수비가 문제다. 실제, 평균 실점이 117.5점에 달합니다. 케이드 커닝햄, 제이든 아이비 콤비의 활약은 굳건하지만 백업이 최악입니다. 코리 조셉, 킬리안 헤이즈로는 10분조차 버티기 힘들다.




◈코멘트


싱거운 승부가 예상되는 경기입니다. 보스턴의 대승과 언더를 추천합니다.




◈추천 배팅


[[승패]] : 보스턴 승


[[핸디]] : -10.5 보스턴 승


[[U/O]] : 225.5 언더 ▼




11월 10일 NBA 토론토 vs 휴스턴 해외농구분석 

6489491e15a76009f9a6ef811da0d133_1667981758_9148.png
 

◈토론토


휴스턴의 맞대결. 이전경기 상대인 시카고 원정을 내준 가운데 홈과 원정 성적의 편차가 큰 편입니다. 안방에서 4승 1패를 기록 중인 반면, 원정에선 2승 4패에 머물러 있습니다. 떨어진 성적을 끌어올려야 할 때다. 부상 공백이 꾸준히 생기고 있습니다. 1옵션인 파스칼 시아캄이 나서지 못합니다. 하지만 대체 자원들은 차고 넘친다. 수비와 리딩이 되는 스카티 반즈를 비롯해 슈터 개리 트렌트 주니어의 야투 감각도 나쁘지 않습니다. 106.5점만 내주는 수비력은 아주 준수하다는 평.




◈휴스턴


이전경기를 잡아내면서 시즌 2승째를 따냈습니다. 올랜도을 상대로 시원한 대승을 따냈습니다. 케년 마틴 주니어, 조쉬 크리스토퍼 등이 이끄는 벤치의 활약 속에 케빈 포터 주니어, 제일런 그린은 리그에서 가장 다이나믹한 백코트로 통합니다. 하지만 둘 모두 기복이 심한 데다 알파렌 센군이 5번 포지션에서 제 몫을 해내고 있다고 해도 4번이 너무 약합니다. 드래프트 3순위로 뽑은 자바리 스미스가 아무런 도움이 되지 못하고 있습니다. 원정 성적은 1승 7패.




◈코멘트


전력 차이가 존재하는 경기입니다. 특히 토론토는 긴 사이즈를 활용한 전방위 수비력이 아주 훌륭합니다. 토론토의 대승을 예상하는 이유입니다.




◈추천 배팅


[[승패]] : 토론토 승


[[핸디]] : -8.5 토론토 승


[[U/O]] : 223.5 언더 ▼




11월 10일 NBA 미네소타 vs 피닉스 해외농구분석 

6489491e15a76009f9a6ef811da0d133_1667981754_0962.png
 

◈미네소타


실망스러운 플레이로 일관하고 있습니다. 뉴욕를 상대로 107-120, 13점 차 대패로 물러난 가운데 승률이 5할아래로 떨어졌습니다. 5승 6패. 루디 고베어는 코로나 증상으로 이전 2경기를 결장했는데 이 경기 출전 여부가 불투명합니다. 카일 앤더슨이 고베어를 대신해 출전하고 있지만 높이의 한계는 어쩔 수 없었습니다. 홈 이점도 딱히 크지 않은 편입니다. 4승 4패에 머물러 있습니다. 디앤젤로 러셀의 부진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피닉스


7승 3패를 기록 중입니다. 서부 컨퍼런스 1위에서 내려왔는데 포틀랜드를 상대로 치른 2연전을 1승 1패로 마무리했지만 필라델피아 원정에서 88-100, 12점 차 패배로 물러났습니다. 캠 존슨에 이어 크리스 폴마저 뒤꿈치 부상을 입었습니다. 이 경기 출전 여부가 불투명합니다. 카메론 페인이 있긴 하지만 폴과는 비견되지 않는다. 수비에 능하고 3점을 비롯한 외곽 공격을 책임지는 존슨, 안정성의 대명사인 폴의 빈자리를 절감할 수밖에 없습니다.




◈코멘트


피닉스의 전력 공백이 심각합니다. 조크 랜데일, 데미안 리로는 주전들의 뒤를 받치기가 쉽지 않습니다. 미네소타의 승리를 추천합니다.




◈추천 배팅


[[승패]] : 미네소타 승


[[핸디]] : +3.5 미네소타 승


[[U/O]] : 225.5 언더 ▼




11월 10일 NBA 오클라호마시티 vs 밀워키 해외농구분석 

6489491e15a76009f9a6ef811da0d133_1667981748_3742.png
 

◈오클라호마시티


다시 부진에 빠졌습니다. 3연패. 덴버, 밀워키 벅스에 이어 약체 디트로이트를 맞아서도 103-112, 9점 차 완패로 물러났습니다. 그나마 홈에선 3승 2패로 잘 싸웠지만 109.7점에 그쳐 있는 빈약한 공격력이 아쉬움으로 남는다. 샤이 길저스-알렉산더에 대한 부담이 너무 크다. 혼자 북치고 장구치고 있는 상황. 2옵션의 부재 속에 루 돌트도 예년에 비해 부진에 빠져 있습니다. 인사이드 자원이 부족한 상황에서 알렉세이 포쿱체프스키의 빈자리가 크게 드러날 수밖에 없습니다.




◈밀워키


역시 이전경기를 내줬습니다. 두 자리 연승을 눈앞에 뒀지만 애틀랜타를 상대로 98-117, 19점 차 패배로 물러났다 전반을 58-52로 앞섰기에 아쉬움이 더 컸다. 대체 자원들이 엄청난 활약을 펼치고 있습니다. 제본 카터, 브룩 로페즈, 바비 포티스 등 롤 플레이어들은 즈루 할러데이, 야니스 아데토쿤보를 아주 잘 돕고 있습니다. 시즌 10경기 평균 102.7점만 내준 수비력은 어디 내놓아도 밀리지 않는다. 크리스 미들턴, 팻 코너튼 등 핵심 선수들의 공백은 전혀 크지 않습니다.




◈코멘트


전력 차이가 드러나는 경기입니다. 물론, 큰 점수 차 승리는 아니겠지만 밀워키가 승리하는 정배를 추천합니다.




◈추천 배팅


[[승패]] : 밀워키 승


[[핸디]] : +6.5 오클라호마시티 승


[[U/O]] : 219.5 언더 ▼



11월 10일 NBA 새크라멘토 vs 클리블랜드 해외농구분석 

6489491e15a76009f9a6ef811da0d133_1667981743_0442.png
 

◈새크라멘토


클리블랜드를 홈으로 초대합니다. 새크라멘토는 이전경기를 아쉽게 패했습니다. 골든스테이트를 상대로 67-55, 12점 차로 앞섰지만 47점을 올린 스테픈 커리를 막아내지 못한 채 패배로 물러났습니다. 9경기를 치른 현재, 3승 6패에 그쳐 있는 상황. 디애런 팍스가 건재를 과시하며 1옵션 역할을 해내고 있고 키건 머레이, 다비온 미첼 등 영건들도 더 성장했지만 최근 들어 머레이가 잠잠한 데다 해리슨 반즈는 지독하게 부진합니다. 홈 성적도 1승 3패에 불과합니다.




◈클리블랜드


8연승을 마감했습니다. 동부 컨퍼런스 2위를 질주 중이었지만 LA 클리퍼스 원정을 117-119로 내줬습니다. 3점 16개를 몰아넣었지만 승부처에서 나온 실책으로 자멸하고 말았습니다. 다행히 부상 공백은 없습니다. 대리우스 갈랜드, 이적생 도노반 미첼과 더불어 재럿 알렌, 에반 모블리가 지키는 인사이드는 리그 최고 수준의 공격력을 자랑합니다. 케빈 러브, 딘 웨이드 등 백업 자원들의 플레이도 단단하기 이를 데 없습니다. 그 결과 평균 116.3점을 넣고 있습니다.




◈코멘트


새크라멘토는 줄곧 오심의 희생양이 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홈콜은 언감생심. 클리블랜드가 승리를 따낼 가능성이 높습니다.




◈추천 배팅


[[승패]] : 클리블랜드 승


[[핸디]] : -4.5 클리블랜드 승


[[U/O]] : 225.5 오버 ▲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3,050건 11 페이지
스포츠분석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2890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3 11-11
2889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0 11-10
2888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2 11-10
2887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5 11-10
열람중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5 11-09
2885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 11-09
2884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 11-09
2883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6 11-08
288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1 11-06
2881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3 11-06
2880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4 11-06
2879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2 11-05
2878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3 11-05
2877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2 11-05
2876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1 11-04
2875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21 11-04

검색